본문 바로가기
콜드브루라이프

에어컨 전기세 계산하기 (한 달 내내 벽걸이 에어컨 가동 시)

by J소담 티조아 2021. 7. 15.
반응형

 

요즘 날씨에 에어컨을 틀지 않고는 버티기가 힘들죠. 환경을 생각해서 되도록 틀지 않으려고 노력하고 있으나 한계가 있습니다. 특히 밤에 자려고 누웠는데 땀이 주르륵 흐른다면 제대로 숙면을 취할 수가 없죠. 환경뿐 아니라 에어컨을 틀었을 때 전기세가 많이 나올까 봐 걱정하는 분들도 많을 겁니다.

 

사용하고 있는 에어컨의 종류에너지 효율 등급에 따라 달라지겠지만 여름 한 달 정도 가동했을 때 생각보다 요금이 많이 나오지는 않습니다.(누진세가 거의 없는 일반 가정집 기준) 특히나 벽걸이 에어컨 하나만 가동하는 원룸의 경우는 더 저렴하고요. 그럼 우리 집 에어컨은 전기세가 얼마나 나올지 한번 계산을 해볼까요?

 

이해를 쉽게 하기 위에 테크몽의 유튜브 내용을 가지고 왔습니다.

 

출처 : 유튜브 테크몽 Techmong
출처 : 유튜브 테크몽 Techmong

 

테크몽은 유튜버이자 블로거인데 집에서 컴퓨터로 하루 종일 일을 하는 만큼 에어컨은 필수이고 많이 사용하기도 합니다. 본인이 사용하고 있는 에어컨의 모델과 특성에 대한 설명과 함께 다양한 정보를 함께 얻을 수 있는 영상이었습니다.

 

출처 : 유튜브 테크몽 Techmong
출처 : 유튜브 테크몽 Techmong
출처 : 유튜브 테크몽 Techmong
출처 : 유튜브 테크몽 Techmong

 

우선 가지고 있는 에어컨이 인버터 에어컨인지 정속형 에어컨인지부터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인버터 에어컨알아서 컴프레서의 세기를 조정하기 때문에 하루 종일 켜놓는 게 전기 요금이 덜 나간다고 하네요. 정속형 에어컨실외기가 켜지기만 하면 최대 전력을 소모하기 때문에 장시간 켜놓으면 전기 요금이 많이 나올 수 있습니다.

 

요즘은 거의 인버터 형태의 에어컨으로 출시되고 있긴 한데 몇몇 회사에서는 정속형 에어컨의 저렴한 가격이라는 장점을 포기하지 못해서 아직도 판매 중이라고 합니다.

 

출처 : 유튜브 테크몽 Techmong

 

에어컨을 한번 사면 보통 수년을 사용한다는 생각으로 구입하기 때문에 당장 제품의 가격이 싸다고 정속형 에어컨을 산다면 후회할 수 있습니다. 오래 사용할 예정이고 전기 요금이 걱정된다면 인버터 에어컨을 추천한다는 내용입니다.

 

출처 : 유튜브 테크몽 Techmong
출처 : 유튜브 테크몽 Techmong
출처 : 유튜브 테크몽 Techmong

 

전기 요금을 예측하려면 소비전력이 얼마나 사용되고 있는지를 알아야 합니다. 벽걸이 에어컨의 경우 이 부분을 표시해 주는 제품이 잘 없는 것 같은데 스탠드형 에어컨을 구매하시면 요즘 나오는 스마트 제품들의 경우 종료할 때 음성으로 안내해 주는 경우가 많습니다. 저희 집은 삼성 무풍에어컨을 사용하고 있는데 스마트폰으로 스마트씽즈라는 앱을 통해 소비전력과 사용한 전기세까지 모두 확인할 수 있어서 편리합니다. 아마 요즘은 각 제조사마다 이런 스마트 앱이 있을 거예요.

 

만약 이런 기능이 없다면 테크몽이 소개하는 소비전력 측정 콘센트를 사용하시면 편리할 것 같아요.

 

출처 : 유튜브 테크몽 Techmong
출처 : 유튜브 테크몽 Techmong

 

에어컨은 실외기의 작동 여부에 따라 전력 사용량이 결정되기 때문에 바람세기는 크게 영향을 미치지 않습니다. 테크몽이 5월 24일부터 6월 21일까지 약 한 달간 사용한 소비전력을 확인해 보았습니다.

 

 

 

출처 : 유튜브 테크몽 Techmong
출처 : 유튜브 테크몽 Techmong
출처 : 유튜브 테크몽 Techmong
출처 : 유튜브 테크몽 Techmong

 

테크몽이 사용하고 있는 벽걸이 에어컨의 경우 하루 종일 틀었을 때 소비전력이 4kwh 정도이고 이는 요금으로 계산하면 1kwh당 200원, 여기에 4를 곱하면 되니까 800원 정도가 나오게 됩니다. 왜 1kwh당 200원으로 계산을 하는지에 대해서도 설명을 해주었습니다. 

 

출처 : 유튜브 테크몽 Techmong
출처 : 유튜브 테크몽 Techmong
출처 : 유튜브 테크몽 Techmong

 

예전에는(2016년 이전) 우리나라 누진세의 구간이 6단계로 많이 나누어져 있었습니다. 지금은 200kwh 단위로 3단계로 나누어져 있습니다. 누진세가 적용되기까지의 기준이 완화되었다는 뜻입니다.

 

출처 : 유튜브 테크몽 Techmong

 

일반적인 국평(33평) 아파트 기준으로 전기 요금을 보면 한 달 동안 대략 200kwh 전후로 사용하고 있을 겁니다. 200kwh 이상을 사용해서 누진세가 적용되면 2배 정도의 요금이 나오는데 이는 처음부터 사용한 요금의 2배가 아니라 200kwh를 초과한 사용분에 대해서 2배의 요금이 책정됩니다.

 

첫 구간이 1kwh 당 100원이면 200kwh를 초과 구간부터 1kwh 당 200원의 요금이 청구되는 거죠.(세 번째 구간은 약 300원) 에어컨을 많이 사용하면 보통 두 번째나 세 번째 구간으로 넘어가게 되는데 이 방법으로 계산을 해보면 한 달 요금이 거의 근사치로 나오게 됩니다.

 

저희 집의 경우 평수가 33평 정도인데 1시간 풀로 가동하니 사용전력이 0.8kwh 정도로 나옵니다.(에어컨 모델은 삼성무풍에어컨 스탠드형) 무풍으로 돌리면 좀 더 적게 나오더라고요. 아무튼 정말 더울 때 10시간 정도 틀어도 하루 평균 2,000원도 안 나온다는 계산입니다.(누진세 2단계 적용 시) 한 달이면 최대 5~6만원의 전기 요금이 예상되네요. 작년에도 시원하게 보냈는데 3~4만원 정도 더 나왔던 것 같습니다.

 

출처 : 유튜브 테크몽 Techmong

 

에어컨 요금이 무서워 카페로 피난을 가서 돈을 쓰는 것보다 그냥 집에서 시원하게 보내는 게 돈을 더 아낄 수 있습니다. 이상하게 에어컨이 있어도 못 틀게 하는 집이 있는데 뭐 환경 때문이라면 이해하지만 요금 때문에 그러는 건 좀 아닌 것 같아요. 그럴 거면 에어컨을 뭐 하러 사는지... 자주 껐다 켰다만 안 하시고 기본 사용 지침만 잘 지키시면 생각하는 것보다 요금이 많이 안 나옵니다. 너무 요금에 겁먹지 마시고 올여름은 너무 힘들게 보내시지 마시길~

 

출처 : https://www.youtube.com/watch?v=OGStKhwrdyI 

#에어컨전기세아끼는법 #에어컨전기세줄이는법

728x90
반응형

댓글0